당신의 브라우져는 자바스크립트 기능을 지원하지 않습니다.

스킵네비게이션


공무원뉴스

홈 > 알림마당 > 공무원뉴스

 
작성일 : 17-11-09 09:08
공무원노조 "트럼프 방한, 한반도 전쟁위기 고조시켜"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993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이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한국 방문을 반대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공무원노조는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을 하루 앞둔 6일, 성명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이 “한반도의 전쟁위기를 더욱 고조시킬 것”이라며 방한을 반대하고 한국 정부에 “북한에 대한 적대 정책 대신 대화에 나서라”고 촉구했다.

공무원노조는 “당사자인 한국 정부조차 한반도 긴장완화에 힘쓰지 않고 사드배치 강행과 대북 압력을 운운하며 현재의 핵위기 상황을 오히려 고조시키고 있다”며 “이틈에 보수세력은 국내의 핵무장론을 들먹이며 동아시아의 핵무기 확산을 부추기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트럼프의 방한은 이처럼 한반도 핵위기, 전쟁도발을 고조시킬 뿐 아니라 한미 자유무역협정 등 굴욕적인 통상 압력, 북행 상황을 빌미로 한 무기 강매, 천문학적 방위비 증액 요구 등 불평등 외교 결과를 낳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무작위적 대북 적대 정책은 이미 효과를 잃었다. 미국의 제재와 군사적 위협은 전쟁 위기를 심화시킬 뿐”이라며 “한반도 평화는 지금까지의 적대 정책대신 대화에 나설 때 시작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공무원노조는 또한 “동아시아의 군사적 긴장해소만이 한반도의 평화를 구현할 수 있다”며 문재인 대통령이 제안한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항구적인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한반도 평화협정 체결’”을 촉구했다.

< 저작권자 © 공무원U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skin/board/basic/view.skin.php